[라디오] MBC라디오 X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故 정은임 아나운서 20주기 특집 공개방송 <여름날의 재회> 성료...정은채, 변영주, 김태용, 김초희 출연

  • 2024.07.10 13:00
  • 1주전
  • MBC

고 정은임 아나운서의 20주기를 맞아 MBC 라디오와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가 특집 공개방송 “여름날의 재회”를 제작했다. 정은임 아나운서는 1990년대 MBC 라디오에서 “FM 영화음악”을 진행했던 DJ로, 당시 이 프로그램은 ‘정영음’이라 불리며 젊은 씨네필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21세기 한국 영화의 르네상스를 이끌었던 영화인들 가운데 ‘정영음’의 애청자가 아니었던 이를 찾기 어려울 정도이며, 특히 박찬욱 감독이 신인 시절 이 프로그램의 고정게스트로 출연했던 것으로 유명하 다.

2004년 불의의 사고로 세상을 떠난 정은임 아나운서의 20주기를 기해, 그가 영화계에 남긴 유산을 기억하는 자리가 마련된 것이다.

7월7일(일) 부천아트센터에서 열린 이날 행사의 진행은 배우 정은채가 맡았 다.

2018년 MBC FM4U에서 “FM영화음악”의 DJ로 활약한 바 있는 정은채는 “DJ 선배라 할 수 있는 정은임 아나운서를 추모하는 의미 있는 자리라고 해서 선뜻 손을 들었다”고 참여 계기를 밝혔다. 이밖에도 영화감독 변영주, 김태용, 김초희, 그리고 클래식 연주팀 레이어스클래식이 출연해 “FM 영화음악 정은임입니다”에 얽힌 추억을 나눴다. 최근 “원더랜드”를 개봉한 김태용 감독은 “당시 대학생이었던 저를 영화에 끌어당긴 프로그램이었다”고 말해 의미를 더했다.

이날의 특별한 순서는 ‘명예골든마우스 시상식’이었다. 골든마우스는 MBC 라디오에서 20년 이상 프로그램을 진행한 진행자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양희은, 이문세, 배철수 등 현재까지 10여 명이 수상했다. 프로그램 진행 기간이 3년여밖에 되지 않는, 고인이 된 진행자에게 수여되는 것은 최초이며 정은임 아나운서가 영화계와 방송계에 남긴 영향력을 기리는 의미에서 특별히 시행되었다. 상은 고인의 부친에게 전달되었다.

본 공개방송은 8월2일(금) 밤 11시에 FM4U(수도권 91.9Mhz)에서 방송되며 MBC라디오 공식 유튜브 계정인 므흐즈(Mhz)에도 업로드 된다. 이밖에도 MBC는 정은임 아나운서를 기억하는 라디오 다큐멘터리와 AI로 복원한 정은임 아나운서의 목소리로 제작된 특별 프로그램을 같은 날 저녁 6시-8시에 방송한다고 밝혔다.

  • 출처 :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