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이 설레는 열정 삶의 흔적

나무신문, 2021.11.26 09:17

가슴이 설레는 열정  삶의 흔적

어느 노래 가사에 이런 문구가 있다.


“바람처럼 왔다가 이슬처럼 갈 수는 없잖아. 내가 산 흔적일랑 남겨 둬야지….” 인간은 참으로 오묘한 존재다.


대자연 앞에서 보잘 것 없는 존재이기도 하고, 상상을 초월하는 역사적 큰 업적도 인간이 만든 작품들이다.


이런 저런 인과관계로 현재 생명을 부여받아 삶을 이어가고 있는 사람은 분명 매우 축복받은 분들이다.


사람마다 생각이 다르고 결과도 다르게 나타난다.


아마도 앞으로의 미래 시대는 더욱 더 다양한 결과물들이 만들어질 것이다.


미래 시대는 변화의 속도나 폭이 훨씬 더 커질 수밖에 없을 테...

 

나무신문에서 원문보기

 

출처 : 나무신문



저스틴 선

저스틴 선 "나도 100 BTC 저가 매수"

블록체인밸리
2021.12.04 16:00
2021 충북민중대회

2021 충북민중대회

충청매일
2021.12.04 15:41

More New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