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리로 함께 이어온 ‘팔공 예술공연단’ 고재봉 단장

시니어매일, 2021.10.28 10:00

의리로 함께 이어온 ‘팔공 예술공연단’ 고재봉 단장

경산시 와촌면 박사리 뒤 갓바위가 고향이다.


운동장처럼 자주 오려내려 갓바위 래왕 길은 눈감고도 다닐 손바닥 안 이었다.


중년에는 대구 “아라비안나이트‘ 밤무대 상무 직책으로 장기간 기획 전반을 총괄해 오다가. 불혹의 나이에 들어서자 장래 진로를 결심하게 된다.


화려한 밤무대 현란한 불빛 조명 생활을 과감히 청산하였다.


평소 웬만한 악기는 소질이 있었으며 노래도 남다른 예능이 있어, 예술 봉사단을 결성하여 사회에 재능 기부하기로 마음을 다졌다.


처음에는 틈틈이 봉사 생활에 뜻이 맞는 동료 5~6명으로 결성되었다.


‘팔공 예술공연단’으...

 

시니어매일에서 원문보기

 

출처 : 시니어매일



저스틴 선

저스틴 선 "나도 100 BTC 저가 매수"

블록체인밸리
2021.12.04 16:00
2021 충북민중대회

2021 충북민중대회

충청매일
2021.12.04 15:41

More New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