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할 수 없는 길' 받아들인 '총사령관' 구광모와 신동빈…그렇다면 이재용·정의선·최태원의 선택지는?

오늘경제, 2021.11.26 10:58

'피할 수 없는 길' 받아들인 '총사령관' 구광모와 신동빈…그렇다면 이재용·정의선·최태원의 선택지는?

국내 대기업들의 '고정관념'이 파괴되며 생존을 위해 급격히 변하고 있다.


임원이라고 할 수 있는 '기업의 별'이 갈수록 젊어지고 있는데, '권한'을 분산시키고 있다는 점에서 업계는 '다극화 되는' 경제 질서에 적응하기 위한 총수들의 필사적 노력으로 평가하고 있다.


LG그룹과 롯데그룹이 2022년도 인사를 단행하면서 재계 주요 그룹 인사 막이 본격 올랐다.


재계 안팎에선 '세대 교체가 가속화되고 있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내년에 취임 5...

 

오늘경제에서 원문보기

 

출처 : 오늘경제



저스틴 선

저스틴 선 "나도 100 BTC 저가 매수"

블록체인밸리
2021.12.04 16:00

More New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