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런닝맨] 황희찬 “경기 전엔 무조건 소고기”···‘득점왕’으로 이끈 식단 루틴 공개!

  • 2024.06.11 09:44
  • 4일전
  • SBS

9일(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황희찬을 득점왕으로 이끈 식단 루틴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제3회 황희찬 배 풋살 런닝컵’으로 꾸며져 황희찬과 함께 경기 전, 몸보신을 위해 고깃집으로 향했다. 최종 경기 결과에 따라 패배 팀 감독은 두 팀의 식사 추가 비용을 개인 카드로 결제해야 했다. 황희찬은 “경기 전엔 무조건 소고기‘라며 식단 루틴을 공개했는데 이에 ‘FC 뚝’ 유재석 감독은 “오늘은 돈 좀 쓰겠다”며 소고기 플렉스를 선언했고 지켜보던 기존 선수단은 “희찬이 없을 때는 잘해야 분식이었다”며 유 감독의 식대 파격 인상에 놀라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FC 꾹’ 김종국 감독은 ‘짠종국’으로 돌변해 눈길을 끈다. 황희찬의 활약을 의식한 듯 선수들에게 “진짜 부자들은 소고기보다 돼지고기”라고 소고기 금지령을 선포하며 메뉴판 사수에 나섰고 이에 소속 선수들은 “이게 팀이냐?”, “2연승 팀이 어쩌다 이렇게 됐냐?”며 원망을 내비쳤다. 결국, 강훈은 “선수들 사기가 꺾인다”며 김 감독 몰래 소고기 추가 주문을 시도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이다.

‘FC 뚝’과 ‘FC 꾹’의 ‘극과 극’ 몸보신 현장은 특별 확대 편성으로 9일 일요일 오후 6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출처 :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