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Thursday

삼성의 혁신, 예상 뒤엎은 '타타타타' … 최무영 팀장 "지명 대만족”

한국스포츠통신, 2021.12.04 20:33

 삼성의 혁신, 예상 뒤엎은 '타타타타' … 최무영 팀장

지난 5월 황금사자기 당시. “팬들이 야수 자원 수급을 원한다.


”라는 의견을 전하자 삼성 최무영 스카우트 팀장은 “우리 팀 유망주 야수 자원 두께가 두껍지 못한 것은 사실이다.


그런 점은 충분히 인식하고 있다.


”라고 화답했다.


그로부터 4개월 뒤. 최 팀장을 필두로 류동효, 김민수, 박가람 등 삼성 라이온즈 스카우트팀은 과감한 결단력으로 야수 수급에 나섰다.


역대 최초로 1차지명부터 3번 지명권까지 ‘타타타타’를 선택했다.


아예 야수 자원으로 도배하다시피 했다.


11명 중 3명만 투수이고, 8명이...

 

한국스포츠통신에서 원문보기

 

출처 : 한국스포츠통신



시흥, 친환경 보일러 설치비 지원

시흥, 친환경 보일러 설치비 지원

서울일보
2022.01.20 07:14

More News »